b5_3_title1.gif 


b5_3_1_1.gif b5_3_2_1.gif
b5_3_3_1.gif b5_3_4_1.gif

장례예식은 성도의 죽음을 영원한 생명과 안식에 이르는 구원의 한 과정이라는 신앙에 기초하여 소망 없는 불신자들과 같이 과도하게 애통해 해서는 안 되며, 부활의 소망 가운데 서로 위로하며 하나님께 영광 돌리는 장례식이 되도록 힘써야 합니다. 
질병이나 노환으로 임종이 가까웠다고 생각되는 분이 있을 때는 구역장을 통해 교구목사에게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임종] 

① 본 교회 교인이 임종 직전 상태에 빠지면 가족들은 침착한 태도로 다음과 같이 하여야 합니다. 
먼저 임종 직전에 가족들은 울지 말고 찬송과 성경 말씀을 들려줍니다. 
또한 임종을 맞는 성도에게 꼭 물어둘 말이 있으면 그 내용을 간추려 묻고 대답을 기록합니다.(녹음기가 있으면 마지막 육성을 녹음하여 보존하는 것도 좋습니다.) 
임종이 가까운 분을 위해 성경 말씀(요 11 :17-27, 14:1-6, 시편 23, 딤후 4:6-9 등)을 들려주고, 조용한 찬송(471, 501, 502, 508장 등)과 기도로 소망을 일깨워 주어여 합니다. 또한 교구목사를 통해 임종 예배를 드립니다. 

② 불신자가 임종이 가까워서 예수님을 믿기로 작정한 경우, 
가족들이 먼저 그로 하여금 신앙고백을 반복해 시킨 다음 ‘병상 세례’를 받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③ 운명 후에는 죽은 이의 눈을 아래로 가볍게 쓰다듬어 감게 해주고, 즉시 탈지면으로 코와 귀를 막고 입을 다물게 합니다. 
턱을 받친 다음 베개를 약간 높이하고 손과 발을 정 위치에 고정시킵니다. 
시신은 정중히 그리고 위생적으로 정결하게 하고 깨끗한 옷을 입혀 몸을 똑바로 잠자듯 해줍니다. 

④ 환자가 운명하면 먼저 장례를 집에서 할 것인가 병원으로 옮겨서 할 것인가를 결정한 후에 소속 구역장에게 연락하고 구역장은 교구목사에게 연락을 합니다. 

⑤ 소천 소식을 접하는 대로 교구목사는 상가 댁에 가서 위로예배를 드립니다. 

⑥ 유족들은 교구목사와 함께 모든 장례예식(입관.장례.하관예배) 일정을 협의하도록 합니다. 

[입관]

입관예배란 상례절차를 따라 돌아가신 분의 시신을 관에 모시고 봉하기 전이나 후에 드리는 예배를 말합니다.
따라서 이때는 남은 유족, 친지들과 돌아가신 분이 삶과 죽음 사이에서 뚜렷이 구별되는 때이며, 죽음과 이별이라는 과정을 통해서 인간존재의 의미와목적, 그리고 인생의 방향에 대하여 되새겨 볼 수 있는 계기도 됩니다. 

① 임종 후 24시간이 지난 뒤 입관하도록 하는 것이 상례입니다. 

② 입관작업(염습)은 입관예배 1시간 전에 시작하는 것이 적당합니다. 

③ 상주와 부인들은 입관이 끝난 다음에 상복과 상표를 부착합니다. 

[장례] 

① 장례예배는 입관되어 있는 돌아가신 분의 유해가 장지로 떠나기에 앞서 돌아가신 분에 대한 추모 및 하나님께 대한 위탁의 의미로 드리는 예배를 말합니다. 

② 영구를 장지로 발인할 때 출관 순서는 집례자, 영정(사진), 영구, 상주, 친족, 문상객 순이 됩니다. 

[하관] 

① 영구차가 장지에 도착하면 곧 하관을 합니다. 

② 하관예배는 집례자의 인도에 따라 합니다. 하관예배를 드린 후 취토(또는 헌화)를 합니다. 

③ 보통 장례 후 3일 만에 첫 성묘를 하게 되는데 그 날이 아니더라도 어느 날이든지 온 가족이 다 모일 수 있는 날로 택하여 성묘를 해도 무방합니다. 

장례 예식시 유의사항
① 상가에서는 모든 절차를 교회 예식대로 따라야 하며 예식 중에는 주류나 담배 사용을 금합니다. 

② 영구 앞에 고인의 사진을 세우는 것 외에 분향이나 촛대를 세우지 않도록 하고 상주에게 인사는 하지만 고인의 사진 앞에 배례는 하지 않습니다. 

③ 장례일은 주일을 피해야 하며, 주일 다음 날로 할 경우 4일장이 되어도 성도들에게는 거리낄 것이 없습니다. 

④ 임종 후에는 불신자들처럼 제사상을 차려 놓는 것은 신앙적이 아닙니다. 그리고 큰소리로 곡을 할 필요도 없습니다. 
우리는 고인이 천국 가신 것이 확실하기에 통곡할 필요가 없습니다. 
우리 신앙인들은 장례를 잘 치를 수 있도록 기도하고 소천하신 분의 신앙 덕담을 되새기며, 후손들의 신앙을 격려하고 조문객들을 위해 찬송가를 틀어놓는 것이 좋습니다. 

⑤ 상주라도 굴건 제복을 하지 않으며 한복은 흰색, 양복은 검은색으로 하되, 왼쪽 가슴에 상장을 달 수 있습니다. 
상가에서 밤을 새울 경우, 조용히 찬송과 기도 또는 조객들의 신앙 간증 등으로 시간을 보내는 것이 좋으며 화투, 술 등의 부도덕한 오락은 삼가해야 합니다.